대한항공은 2018년 1월 18일부터 매일 두 차례씩 보잉 737 기종을 투입해 대구~인천 노선을 '환승전용 내항기'로 전환하여 운항합니다. 이에 따라 인천공항을 이용하는 대구, 부산 등 경남지역 국제선 환승 여행객들의 탑승수속이 한결 수월해질 전망입니다.

<대구 출발>

오전 6시 55분(KE1412)

오후 4시 45분(KE1414)

<인천 출발>

오전 7시 55분(KE1413)

오후 7시 25분(KE1415)




환승전용 내항기란?

지방에서 출발해 인천공항에서 국제선으로 환승하는 승객들을 위한 국내선 연결 항공편입니다.


환승전용 내항기는 국제선에 준해 운영되어 기존 대구공항 이용 승객이 인천공항을 통해 출·입국할 때 대구와 인천에서 각각 탑승수속을 거쳐야 했던 것을 대구공항에서 한 번만 하도록 절차가 간소화됩니다. 


즉, 해외에서 인천공항을 거쳐 대구공항으로 입국하는 승객은 인천 도착 후 국제선 환승전용 내항기에 탑승해 대구공항에서 세관검사ㆍ출입국 심사ㆍ검역 등 수속을 거치면 된다는 것~ 반대로 대구에서 인천을 거쳐 출국할 경우 대구공항에서 모든 국제선 탑승수속이 가능합니다.



이번 국제선 환승전용 내항기 운항으로 인천공항 환승 시간이 입국의 경우 80분에서 45분으로 35분, 출국은 현행 60분에서 45분으로 15분 정도 단축 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습니다.


대구 및 인근 지역 고객님들의 출입국 절차 간소화로 편의도 향상 시키고 대구공항 활성화에도 이바지할 수 있는 대한항공 인천~대구 환승전용 내항기 서비스, 많은 이용 부탁 드릴게요😆

블로그 이미지

대한항공블로그

Excellence in flight, 대한항공 공식 블로그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