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항공이 지난 15일 ‘내가 그린 예쁜 비행기 어린이 기자단'을 초청하여 인천공항 제2여객터미널 견학 행사를 가졌습니다.

 

 '내가 그린 예쁜 비행기' 행사는 대한항공이  매년 주최하는 초등학생 대상 사생대회로 지난 대회에서 처음 34명의 '내그비 어린이 기자단'을 선발해 사생대회 현장의 생생한 분위기를 담아냈다고 하네요~ 이번 견학은 '내그비 어린이 기자단' 활동의 일환으로 18일 개항하는 인천공항 제2여객터미널의 모습을 둘러보고 어린이 만의 시각으로 생동감 있게 취재했습니다.

 

 이 날, ‘내그비 어린이 기자단'은 홍보관 방문으로 인천공항 제2여객터미널 견학을 시작하였습니다. 대한항공 퍼스트클래스 체크인 라운지, 탑승수속카운터, 셀프백드롭카운터 및 교통센터 등을 상세한 설명과 함께 둘러보았고, 특히 직접 키오스크(무인탑승수속기기)를 통해 탑승수속을 체험해 봄으로써 새로운 인천공항 제2여객터미널을 몸소 경험할 수 있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내그비 어린이 기자단’은 제2여객터미널에 새로 생긴 시설들에 대한 큰 호기심을 보였다고 하네요! 특히 보행이 불편한 여행객들을 위한 교통약자 라운지와 탑승권의 바코드를 스캔하면 대형 화면에 항공기 출발 시간 및 게이트 정보가 나타나는 운항정보표출시스템에 열띤 취재 열기를 보였습니다. ‘내그비 어린이 기자단’의 취재 내용은 대한항공의 사내외보 스카이뉴스(SkyNews) 및 SNS 채널 등을 통해 전달될 예정이라고 하니 많은 기대 해주시길 바랄게요!

 

 한편, 대한항공은 초등학생들을 대상으로 ‘신기하고 궁금한 대한항공 여행’이라는 프로그램을 통해 서울과 부산에 있는 대한항공의 시설을 견학함으로써 항공분야에 관심 있는 어린이들의 꿈을 함양시키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또한, ‘플라이트 아카데미’신청자에게 제주도 서귀포시에 위치한 정석비행장의 첨단 시설을 견학하고 실제 조종 훈련을 체험해 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는 등 초등학생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시행하고 있습니다. 

블로그 이미지

대한항공블로그

Excellence in flight, 대한항공 공식 블로그입니다.

 

912() 대한항공 공항동 본사 격납고에서 ‘내가 그린 예쁜 비행기’ 행사 개최

 

⊙ 어린이 참가자 300 사랑을 나눌 줄 아는 우리는 멋진 어린이!’ 를 주제로 사랑 나눔에 대해 자유롭게 화폭에 표현해

 

1등 수상작은 대한항공 항공기 외부에 래핑돼 전세계 하늘을 누벼

 

 

대한항공은 912일 오전 서울 강서구 공항동 본사 격납고에서 ‘제 7회 내가 그린 예쁜 비행기’ 사생 대회 개최했다.

 

올해 사생 대회는 미래의 새싹인 어린이들에게 사랑 나눔의 가치와 소중함을 배우며 성장할 수 있도록‘사랑을 나눌 줄 아는 우리는 멋진 어린이! 주제로 개최됐다. 이날 행사에 참가한 초등학생 어린이 300 사랑과 나눔에 대해 도화지에 마음껏 표현해 냈다.

 

이날 행사에는 조현민 대한항공 통합커뮤니케이션실 전무, 대한적십자사 김선철 대외협력실장 등 관계자와 대회 참가 어린이, 동반 학부모 등 1000여명이 참석했다.

 

 

이날 행사장에는 대한항공 친환경 캠페인 홍보대사인 ‘환경이’ 및 ‘사랑이’와 함께 하는 포토존, 콜크클레이와 컬러링북을 이용한 미술 체험존, 생활 속 응급처치 등을 배울 수 있는 어린이 보건ž안전 교육존 등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이 마련되어 어린이들로부터 큰 인기를 얻었다.

 

대한항공은 이날 행사를 위해 지난 76일부터 8 28일까지 전국 초등학생들을 대상으로 참가자를 모집했으며, 참가 신청한 625개 팀 중 학교장 추천, 수상 내역 등 심사과정을 거쳐 최종 참가자를 선발했다.

 

이날 어린이들이 그린 작품은 전문 심사위원들의 공정한 심사를 통해 수상작이 선정된다.

 

 

1등 수상작 1개 작품은 대한항공 B777-300ER 항공기 외벽에 래핑되어 전 세계 하늘을 날며 이웃사랑과 나눔의 소중함에 대해 알리게 된다. 또한 1등 어린이 및 가족은 미국 시애틀에 위치한 세계 최대 항공기 제조업체인 보잉사 본사를 방문하는 기회를 얻게 된다.

 

아울러 2 2개 작품과 특별상 1개 작품을 그린 어린이들에게는 제주 KAL 호텔 숙박권과 국내선 항공권 2, 3 6개 작품을 그린 어린이들에게는 각각 국내선 항공권 2매의 부상이 주어진다.

 

블로그 이미지

대한항공블로그

Excellence in flight, 대한항공 공식 블로그입니다.

⊙ 7월 6일부터 8월 28일까지 '내가 그린 예쁜 비행기' 어린이 사생대회 참가자 접수


⊙ '사랑을 나눌 줄 아는 우리는 멋진 어린이!' 주제로 오는 9월 12일 대한항공 본사 격납고에서 대회 개최


⊙ 1등 수상작은 실제 대한항공 항공기 동체에 래핑되어 전세계 누벼



대한항공은 매년 어린이들을 대상으로 개최하는 '내가 그린 예쁜 비행기' 사생대회를 오는 9월 12일 실시키로 하고 7월 6일부터 8월 28일까지 참가자 접수를 시작한다. 


대한항공은 미래의 꿈나무인 어린이들에게 꿈과 희망을 심어주기 위한 사회공헌 활동 차원에서 매년 가을 '내가 그린 예쁜 비행기' 사생대회를 서울 공항동 본사 격납고에서 개최한다. 


올해 7회째인 이번 행사 주제는 '사랑을 나눌 줄 아는 우리는 멋진 어린이!'로 어린이들의 동심으로 아름다운 세상을 펼쳐 나가자는 희망적인 뜻이 포함되어 있다. 또한 참가 대상을 전국의 모든 초등학생뿐만 아니라 외국인 초등학생까지 넓혀 글로벌 대회로서의 성장 기틀을 다지게 되었다.


국내 참가자는 서류 심사를 거쳐 총 300팀을 선발하며 각 팀은 개인 또는 2인 이하의 단체로 구성된다. 외국인 참가자는 사전 작품 제출을 통해 참여할 수 있다.


참가 신청은 '내가 그린 예쁜 비행기' 홈페이지(http://myplane.koreanair.com), e메일(koreanairart@naver.com), 팩스(02-2038-8645), 우편을 통해 가능하다. 


이번 대회는 대한항공이 주최하고 문화체육관광부, 대한적십자사, 한국미술협회, 보잉사의 후원으로 진행된다. 1등 수상작으로 선정된 작품은 실제 대한항공 항공기 동체에 래핑되는 영예를 안게 된다. 


전년도 1등 수상작 ‘춤추는 지구’가 래핑된 대한항공 B777-300ER 항공기는 지금도 하늘을 누비며 지구를 사랑하는 우리나라 어린이들의 마음을 전세계에 전하는 메신저 역할을 하고 있다.


한편 대한항공은 국내 최고 권위의 '대한항공 여행사진 공모전', '대학생 디자인 공모전' 등 다양한 고객 참여형 행사를 통해 문화·예술 발전에 기여하고 있다. 


블로그 이미지

대한항공블로그

Excellence in flight, 대한항공 공식 블로그입니다.



⊙ 10월 25일(토) 대한항공 공항동 본사 격납고에서 ‘내가 그린 예쁜 비행기 사생대회’ 시상식 행사 열어

 

⊙ ‘춤추는 지구’ 작품이 콜라주 기법을 활용한 설득력 있고, 창의적인 표현기법으로 1등으로 선정돼

 

⊙ 래핑 항공기는 인천~상하이 노선을 시작으로 어린이들의 지구사랑 마음을 전세계에 전하는 메신저 역할 할 것


 

대한항공은 10월 25일 오전 서울 강서구 공항동 본사 격납고에서 지창훈 대한항공 총괄사장, 조현민 대한항공 통합커뮤니케이션실 전무, 에릭존 보잉코리아 사장 등 관계자와 대회 수상 어린이, 동반 학부모 등 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 6회 내가 그린 예쁜 비행기 사생대회’ 시상식 행사를 진행했다.

 

‘내가 그린 예쁜 비행기 사생대회’는 지난 9월 20일 대한항공 본사 격납고에서 ‘푸른 자연을 만드는 지구마을 어린이’라는 주제로 열린바 있다. 한국미술협회 전문가, 회화작가 등 10명으로 구성된 심사위원단이 창의성, 심미성, 래핑 적합성을 고려해 총 50작품을 수상작으로 선정했다.

 


1등 문화체육관광부장관상은 윤서희(인천 은봉초6), 윤서진(인천 은봉초2) 어린이의 ‘춤추는 지구’ 작품이 수상했다. 이 작품은 지구를 둘러싼 다양한 인종이 손을 맞잡은 모습으로 주제를 설득력 있게 표현했으며, 여러 나라의 국기를 창의적으로 배치하는 콜라주 기법을 활용해 심사위원들로부터 높은 점수를 받았다.

 

2등상은 다양한 동물과 사람들이 나무 위에서 어우러지는 모습을 그린 ‘나무야 사랑해’(김민주, 김민재 군포 능내초2)를 비롯한 3개작품이, 3등상은 어린이들이 지구를 청소하는 모습을 그린 ‘지구 대청소’(백승아, 최지훈 일신초1)등 6개 작품이 차지했다.

 

한편, 1등 수상작 ‘춤추는 지구’로 래핑 디자인된 대한항공 B777-300ER 항공기는 10월 25일 인천~상하이 노선을 시작으로 1년간 하늘을 누비며, 지구를 사랑하는 우리나라 어린이들의 마음을 전세계에 전하는 메신저 역할을 하게 된다.

 

1등을 수상한 윤서희, 윤서진 어린이와 가족은 미국 시애틀에 위치한 세계 최대 항공기 제조업체인 보잉사 본사를 방문하는 기회를 얻게 된다. 2등 수상 어린이들에게는 제주 KAL 호텔 숙박권과 국내선 항공권 2매, 3등 수상 어린이들에게는 각각 국내선 항공권 2매의 부상이 주어진다. 

 

이날 시상식장에는 사생대회 수상작 50점을 전시하는 공간을 마련했다. 시상식 후, 어린이와 동반 학부모들은 대한항공 본사 및 운항훈련원을 둘러보는 기회를 가졌다. 아울러 대한항공은 본인의 작품으로 도안한 티셔츠와 기념우표를 증정하는 등 행사에 참가한 어린이들에게 소중한 추억을 선물했다.


블로그 이미지

대한항공블로그

Excellence in flight, 대한항공 공식 블로그입니다.

⊙ 대한항공, 7월 1일부터 8월 29일까지 ‘내가 그린 예쁜 비행기’ 어린이 그림대회 참가자 접수

 ‘푸른 자연을 만드는 지구마을 어린이’ 주제로 오는 9월 20일 대한항공 본사 격납고에서 그림대회 개최 


“파란 하늘에 자연을 사랑하는 동심을 담아 예쁜 그림을 그려보아요!”


대한항공은 어린이들에게 꿈과 희망을 심어주기 위해 매년 실시하는 ‘내가 그린 예쁜 비행기’ 그림 대회를 오는 9월 20일 실시키로 하고 7월 1일부터 참가자 접수를 시작한다. 


‘내가 그린 예쁜 비행기’ 그림 대회는 올해로 6회째로 이번 대회 주제는 자라나는 새싹인 어린이들에게 환경 보호의 중요성을 일깨워주는 동시에 항공과 환경의 조화를 통한 쾌적하고 풍요로운 삶의 가치를 창조하는 대한항공의 기업 환경 이념을 알리기 위해 ‘푸른 자연을 만드는 지구마을 어린이’ 로 했다. 


참가 신청은 오는 7월 1일부터 8월 29일까지 ‘내가 그린 예쁜 비행기’ 홈페이지(http://myplane.koreanair.com), e메일(koreanairart@naver.com), 팩스(02-2038-8645) 또는 우편 등으로 학교장 추천서를 포함한 기타 필요 서류를 제출하면 된다. 


참가 대상은 전국의 모든 초등학생이며, 지난 1~5회 대회 본선 참가자는 선발에서 제외 된다. 


대한항공은 서류 심사로 총 300팀의 참가자를 선발한다. 각 팀은 개인 또는 2인 이하의 단체로 구성된다. 그림 대회는 오는 9월 20일 서울 강서구 공항동 대한항공 본사 격납고에서 열린다.  


이번 대회는 대한항공이 주최하고 문화체육관광부, 한국미술협회, 보잉사의 후원으로 진행된다. 최우수작으로 선정된 작품은 실제 대한항공 항공기 동체에 래핑되는 영예를 안게 된다.




블로그 이미지

대한항공블로그

Excellence in flight, 대한항공 공식 블로그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