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의 주인공으로서 대한항공의 새 역사를 써주기 바랍니다.”

 

대한항공은 3월 21일 인천 그랜드 하얏트 호텔에서 자사 신입사원 114명과 조원태 사장 등 임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2018년도 신입사원 입사교육 수료식’을 가졌습니다. 

 

대한항공은 지난해 하반기 동안 채용 과정을 통해 선발한 114명의 신입사원을 대상으로 바른 인성과 업무 역량을 갖춘 인재 육성을 모토로 6주간의 입사교육을 진행했습니다.

 

이날 수료식에서 조원태 사장은 창사 50주년을 1년 앞두고 있는 대한항공의 미래를 가꾸어 나아갈 새로운 가족들이 갖추어야 할 사항들을 당부했습니다.

 


조원태 사장은 신입직원들에게 창의적 발상으로 변화를 주도해 주길 강조했습니다. 대한항공은 지난 49년 동안 현재에 안주하지 않고 늘 새로운 것을 추구하고 도전하며 많은 어려움과 위기를 극복해 왔으며, 앞으로 신입직원들 또한 새로운 시각으로 기존 구성원들이 볼 수 없었던 것들을 보며 더 나은 방향을 회사에 적극 제시해 줄 것을 당부했습니다.

 

또한 항상 직원들 모두가 대한항공의 안전책임자라는 주인의식을 갖고 안전 저해 요소를 예방해 주길 바란다고 당부하며, 아울러 세심한 관찰과 배려고 고객 서비스에 임해 고객들로 하여금 대한항공의 최상의 서비스를 마음 속 깊이 간직하게 될 것이라 말했습니다.

 

마지막으로 직원들간의 배려와 존중, 소통과 협업을 통해 함께 성장해 나가며 회사가 추구하는 가치와 목표를 함께 실현해 줄 것으로 당부했습니다.

 

신입사원들은 수료식에 앞서 지난 2월 5일부터 서울 본사를 비롯해 인천, 부산, 제주 등의 사업장 견학 및 현장 체험, 팀워크 증진 프로그램, 업무 역량 배양, 프로젝트 발표 등 기본 소양 교육은 물론 불우이웃과 사회에 봉사하는 인성 및 서비스 마인드 함양 교육을 받았습니다.



블로그 이미지

대한항공블로그

Excellence in flight, 대한항공 공식 블로그입니다.

 

⊙ 9월 7일부터 9월 18일까지 대한항공 채용 홈페이지에서 지원서 접수

 

⊙ 서류전형, 면접, 건강진단 등 거쳐 오는 12월경 최종 합격자 발표... 채용규모는 전년 수준인 200여명

 

⊙ 올 하반기 신입사원, 객실승무원, 운항승무원 등 포함 540여 명 채용해 연간 총 1,100여 명 채용 예정… 대기업 일자리 창출에 적극 동참

 

 

대한항공이 200여명의 2016년도 신입사원을 채용한다.

 

대한항공은 9월 7일부터 시작해 오는 9월 18일까지 채용 홈페이지(recruit.koreanair.co.kr)를 통해 지원서를 접수한다.

 

모집분야는 △일반직(일반관리, 운항관리) △기술직(항공기술, 항공우주, 시설) △전산직 등이다.

 

지원자격은 모집 대상 전공자로 공인 영어자격을 소지하고 학업 성적이 우수하며, 해외 여행에 결격 사유가 없어야 한다. 자세한 내용은 채용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채용절차는 서류전형, 면접전형, 건강진단 등을 거쳐 12월경 최종 합격자를 발표할 예정이며, 지원자의 태도와 성품 등 잠재능력에 더욱 주목하여 대한항공의 인재상에 부합하는 직원을 선발할 계획이다.

 

특히 올해 신입사원 채용은 기존의 직무능력검사(KALSAT) 대신 집단토론과 프레젠테이션 면접 등을 통해 의사표현 능력과 창의력, 논리력을 발휘할 수 있는 개별 역량 면접을 강화한 것이 특징이다.

 

한편 대한항공은 금년 상반기에 객실승무원, 운항승무원 등 560여명을 채용하였으며, 하반기에도 신입사원 공채, 객실 및 운항승무원 등을 포함해 540여명을 추가로 채용하는 등 올해 총 1,100여명을 신규 채용해 대기업 일자리 창출에 적극 동참할 계획이다.

블로그 이미지

대한항공블로그

Excellence in flight, 대한항공 공식 블로그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