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항공은 TSA 항공보안강화 지침 시행을 위해 보안 인터뷰 전문인력을 추가 배치하는 한편, 별도의 미국행 전용 탑승수속 카운터를 운영합니다. 2월 15일부터 대한항공을 타고 미국(미국령 괌 포함)으로 가는 일반석 탑승객들은 인천공항 제2여객터미널 C 카운터에서 탑승수속과 보안질의를 받게 됩니다. 단, 일등석, 프레스티지석 탑승객 및 밀리언 마일러, 모닝캄 프리미엄 회원은 기존처럼 A 카운터의 프리미엄 체크인 존에서 수속을 받으면 됩니다.


항공보안강화 절차는 ‘보안 인터뷰’와 ‘탑승 인터뷰’로 나뉩니다. ‘보안 인터뷰’는 탑승수속카운터 또는 환승구역에서 대기중인 승객들을 대상으로 보안 인터뷰 전문인력에 의해 이루어집니다. ‘탑승 인터뷰’는 탑승구에서 탑승 중인 승객을 대상으로 이루어지는 보안 질의입니다. ‘보안 인터뷰’ 또는 ‘탑승 인터뷰’ 과정에서 의심스러운 점이 발생할 경우 별도의 신체검색과 휴대수하물에 대한 추가 검색이 이루어집니다.


저희 대한항공은 홈페이지 공지 및 문자 발송을 통해 항공보안강화 지침의 성공적인 정착을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습니다. 원활한 항공보안질의 절차를 위해 본인의 여행계획에 대한 정확한 숙지를 부탁 드리겠습니다!

블로그 이미지

대한항공블로그

Excellence in flight, 대한항공 공식 블로그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