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항공이 새롭게 시작하는 인천공항 제2여객터미널 첫 손님을 환영합니다!

 

대한항공은 인천국제공항공사와 함께 1 18 새벽 인천국제공항 2여객터미널에서 ‘제2여객터미널 첫 고객 맞이’ 행사를 가졌습니다. 행사는 지난 12 새롭게 개장한 2터미널을 통해 우리나라에 입국하는 국제선 승객을 대상으로 하는 환영 행사입니다.

 

이날 행사에서는 KE624편으로 마닐라를 출발해 새벽 4 15분에 인천국제공항 2여객터미널에 도착한 한국인 정유정(, 30)씨가 손님으로 선정되어 대한항공과 인천공항공사로부터 특별한 환영을 받았습니다.

 


정유정씨는 “새롭게 개장하는 인천공항 2여객터미널에 대한 기대가 컸다. 대한항공을 타고 도착해서 보니 우리나라를 대표할 훌륭한 상징이라 느껴진다”며, “앞으로 2여객터미널을 통해 많은 국제 교류가 이루어 질것을 기대하며, 대한항공과 인천공항의 발전을 기원한다”고 소감을 밝혔습니다.

 

이날 행사장에는 우기홍 대한항공 부사장, 정일영 인천국제공항공사 사장 관계자들이 참석해 처음으로 인천국제공항 2여객터미널을 밟은 정유정씨에게 환영 인사를 건네는 한편, 대한항공 마닐라노선 프레스티지 클래스 왕복항공권 2, 황금열쇠 축하 선물과 꽃다발을 증정했습니다.

 

아울러 평창동계올림픽 조직위원회 관계자도 참석해 이번 올림픽 마스코트인 수호랑과 반다비 인형을 선물하는 손님을 환영하며 평창 동계올림픽 성공적 개최를 위한 중요 관문인 인천공항 2여객터미널 개항을 함께 축하했습니다.

블로그 이미지

대한항공블로그

Excellence in flight, 대한항공 공식 블로그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