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도 따뜻한 기부 이야기♬ 대한항공이 연말을 앞두고 11 25일 서울 강서구 KBS 스포츠월드 체육관에서 하늘사랑 바자회를 열었습니다. 


지난 2006년부터 시작해 올해로 8번째를 맞는 대한항공 ‘하늘사랑 바자회’는 객실승무원들로 구성된 봉사 단체인 ‘하늘천사’ 가 주축이 되어 소외 이웃에게 따뜻한 나눔과 사랑의 마음을 선사하기 위해 마련된 행사입니다.


 

하늘사랑 바자회는 대한항공 직원들이 소장한 물품을 자발적으로 기증 받아 판매가 이뤄지며, 수익금은 강서구청에 위탁하여 관내 장애인, 독거노인 등 사회복지 시설에 전달됩니다.

 

올해 하늘사랑 바자회는 대한항공 직원들로부터 지난 9월초부터 2개월 동안 물품을 접수 받아, 해외 각지에서 모은 여행 기념품을 비롯해 의류, 가전, 화장품 등 2 5천여 점의 물품을 준비했다고 하네요.



이날 행사에는 대한항공 조원태 사장이 참석하여 직원들을 격려하였고, 객실승무원 자원 봉사자 200여 명이 물품 판매를 도우며 강서 지역 주민 의 관심 속에 성황리에 진행되었답니다.(사진 중앙 우측 대한항공 조원태 사장, 중앙 좌측 노현송 강서구청장)

 

저희 대한항공은 나눔의 정신은 우리 사회의 빛과 소금으로서 건강한 사회를 만드는 밑거름”이라는 조양호 한진그룹 회장의 나눔 경영 철학에 따라 지역사회에 대한 봉사활동을 활발히 펼치고 있습니다.


이번 하늘사랑 바자회를 시작으로 김장나눔 행사, 연탄 나눔행사 등 지역사회의 소외된 이웃의 따듯한 겨울을 돕는 다양한 활동을 이어나갈 예정이니 따뜻한 눈으로 지켜봐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대한항공블로그

Excellence in flight, 대한항공 공식 블로그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