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항공과 함께 겨울 여행 떠나세요!" 대한항공, 동계 스케줄 본격 운영

대한항공 소식/대한항공 보도자료 2017.11.01 17:35

⊙ 대한항공, 11월부터 본격 시작되는 동계 시즌에 맞춰 스케줄 대폭 조정

 

⊙ 미국 호놀룰루(+5), 샌프란시스코(+7), 유럽 바르셀로나(+1), 로마(+1), 동남아 하노이(+7), 다낭(+7)

   노선 등 증편…  러시아 상트페테르부르크, 이르쿠츠크 노선은 계절적 특성 감안 운휴

 

⊙ 보잉 787-9, 보잉 747-8i, A380-800 등 차세대 항공기 지속 투입으로 서비스 경쟁력 강화

 

 

 

대한항공은 11월부터 본격 적용되는 동계 스케줄에 맞춰 미국, 유럽, 동남아, 일본 등 계절적 수요가 집중

 

되는 주요 노선 별 공급을 늘려 더욱 편리한 스케줄을 제공한다.

 

항공사는 계절적 특성 등에 맞춰 매년 하계와 동계 스케줄로 주요 운항 스케줄을 변경하고 있다. 하계

 

스케줄은 매년 3월 마지막 일요일에 시작하며, 동계 스케줄은 매년 10월 마지막 일요일을 기준으로

 

조정한다. 올해 동계 스케줄은 지난 1029일부터 2018324일까지다.

 

대한항공은 올 동계 시즌 미국 노선을 전년 대비 9회 증편하고 스케줄 선택의 폭을 더욱 넓힌다. 먼저 인천

 

~ 샌프란시스코 노선을 기존 주 7회에서 14회로 7회 늘려 하루 2회의 편리한 스케줄을 제공하며, 겨울철

 

인기 여행지인 호놀룰루 노선도 주 7회에서 5회 늘린 주 12회로 증편한다. 한편 주 3회 운항하던 휴스턴

 

노선은 운휴한다.

 

유럽 노선은 지난 4월말 신규 취항 후 인기 여행지로 급 부상한 스페인 바르셀로나 노선을 기존 주 3

 

에서 4회로 늘려 지속 운항한다. 이탈리아 로마도 1회 추가해 주 5회 운항한다. 하계 시즌 동안 운항했던

 

인천~상트페테르부르크 노선과 이르쿠츠크 노선은 계절적 특성을 감안 운휴한다.

 

또한 계절적 수요를 반영해 베트남 하노이 노선을 기존 주 14회에서 21회로 7회 더 늘리고, 다낭 노선은

 

주 7회에서 14회로 매일 2회 운항하는 등 동남아 노선의 공급도 대폭 확대한다. 일본 노선은 아오모리와

 

가고시마 각 주 2, 니가타 노선도 주 1회 이상 증편하여 여행객들의 편의성을 높인다.

 

대한항공은 겨울철 여행 수요 증가가 예상되는 주요 노선에 보잉 787-9, 보잉 747-8i, A380-800 등 차세대

 

항공기를 지속 투입해 서비스 경쟁력을한층 강화한다. 지난 2월 말 1호기를 시작으로 현재 5호기 도입을

 

앞두고 있는 꿈의 항공기 보잉 787-9은 토론토, 벤쿠버, 바르셀로나, 마드리드 노선에 투입한다. 2015

 

부터 지속 도입하고 있는 보잉 747-8i 항공기는 뉴욕, 호놀룰루, 로마, 프랑크푸르트 등의 노선에 투입하며,

 

LA, 파리, 시드니, 방콕 노선에는 400석 규모의 A380-800 기종을 운항해 장거리 비행에도 쾌적하고 즐거운

 

경험을 선사할 예정이다.

Posted by 대한항공블로그

댓글을 달아 주세요



KOREANAIR FOOTER

블로그 운영 정책

대한항공 블로그 관련 문의사항이 있으시면 sns@koreanair.com으로 문의해주세요.
COPYRIGHT© 2013 BY KOREAN AIR
Family site

티스토리 툴바